top of page
  • OPENEDGES

오픈엣지 자회사 ‘더식스세미’, 캐나다 반도체위원회 합류


국내 반도체 설계자산(IP) 오픈엣지테크놀로지 자회사가 캐나다 반도체 위원회(CSC)에 합류해 화제다.


오픈엣지는 캐나다 자회사 ‘더식스세미’가 캐나다 반도체위원회 플래티넘 기여 회원으로 가입했다고 8일 밝혔다.


캐나다 반도체위원회는 캐나다 반도체 제조업체, 기술 공급업체, 연구개발(R&D) 기관, 관련 정부 연구소 및 대학 등 광범위한 반도체 생태계를 대표하는 조직이다. 캐나다의 국가 반도체 전략과 실행 계획을 주도하고 있다.


더식스세미는 캐나다 반도체위원회 가입으로 다양한 현지 기업 및 기관과 협업을 추진할 예정이다. 캐나다 반도체위원회는 캐나다가 전기차, 의료기기, 가전제품, 정밀 농업 분야에 탑재되는 반도체 제품을 개발·공급할 수 있도록 지원하는데, 반도체 IP 공급 기업으로서 주요 역할을 담당할 것으로 전망된다. 국내 반도체 스타트업 자회사가 해외 반도체 생태계에 합류해 국가 전략 수립에 기여하는 건 이례다.


더식스세미는 오픈엣지가 2019년 인수했다. 캐나다를 포함, 미국 등 북미 지역 반도체 IP 연구개발과 북미 시장 공략 거점으로 활용하고 있다. 주로 DDR 파이(PHY) IP 개발과 사업화를 담당한다. 파이 IP는 닫기시스템온칩 (SoC : System on Chip): 시스템온칩(System on Chip) 약자다. 하나의 칩에 여러 시스템을 집적시킨 단일 칩 시스템 반도체다.상세보기▶시스템온칩(SoC)과 D램 간 고속 데이터 전송을 위한 핵심 요소다.


폴 슬라비 캐나다 반도체위원회 이사는 “우리 반도체 부문 성장과 발전을 가속화하는데 도움을 줄 더식스세미의 합류를 환영한다”고 밝혔다.


이성현 오픈엣지 대표는 “오픈엣지는 앞으로도 글로벌 인적자원 확보와 국내외 고객사 접근성 확대를 위해 더식스세미와 같은 글로벌 현지 자회사를 확대해 나갈 예정”이라고 말했다.

Comments


bottom of page